편집)2019-07-18 로그인 | 회원가입 | 회사소개 | 독자(후원)가입 | 윤리(편집규약)강령 | 기사제보 | 명예기자신청
 
교육뉴스
전국교육
경북교육
지역교육
직속기관
학교뉴스
교육가족
사설기관
기획취재
일반뉴스
문화/예술
정치/경제
스포츠
지역뉴스
경상북도
경산시
경주시
고령군
구미시
군위군
김천시
문경시
봉화군
상주시
성주군
안동시
영덕군
영양군
영주시
영천시
예천군
울릉군
울진군
의성군
청도군
청송군
칠곡군
포항시
오피니언
사설칼럼
지식정보
건강과생활
한권의 책
기자수첩
인사이드
화제의 인물
학교탐방
관광/여행
2015-09-30 오후 7:19:13 입력 뉴스 > 건강과생활

‘역류성 식도염’ 바로 알기!!
[건강상식] 한국건강관리협회 대구시지부



fiogf49gjkf0d
fiogf49gjkf0d

60대 자영업자 A씨는 언제부턴가 식사를 하고 나면 씁쓰름한 신물이 식도를 역류해 올라왔다.

 

어떤 때는 음식물이 넘어와 되새김질을 하기도 했다. 상복부가 쓰리고 가슴 통증이 생겨 병원을 찾아 검사한 결과 ‘역류성 식도염’ 진단을 받았다.

 

역류성 식도염은 잘못된 식습관에서 비롯되기도 하지만 A씨처럼 나이가 지긋한 경우엔 위 괄약근 조직이 약해져 나타난 것일 수 있다.

 

한국건강관리협회대구지부 건강검진센터(원장 김옥동)에서 역류성 식도염에 대해 알아보기로 한다.

 

 

- 역류성 식도염은 어떤 질환인가?

 

역류성 식도염은 위의 내용물이 식도로 역류해서 삶의 질을 떨어뜨리고 식도 손상까지 유발하는 질환이다.

 

위와 식도 사이에는 괄약근이라고 하는 것이 있어 위 속의 내용물이 식도로 올라오는 것을 막아 주는 조임쇠 역할을 하는데, 정상적인 경우엔 이 괄약근의 역할로 위의 내용물이 식도로 역류하지 않는다.

 

그러나 괄약근의 조절기능 약화로 경계 부위가 완전히 닫혀 있지 않은 경우엔 위의 내용물이나 위산이 식도로 역류함으로써 이에 따른 불편감을 호소하게 된다.

 

그리고 이 같은 역류의 과정이 반복되어 식도 점막이 위산에 과다하게 노출될 경우 식도염뿐만 아니라 식도궤양과 식도협착이 일어날 수 있다.

 

- 역류성 식도염의 주된 증상은?

 

전형적인 증상은 속 쓰림과 산 역류이며, 갑작스럽게 또는 점차적으로 신트림을 하거나, 입안으로 신물이 넘어오거나, 음식물을 삼키기 힘들고 삼키려고 하면 통증이 있거나, 가슴부위에 타는 듯한 느낌(가슴앓이, 흉통)이 있을 때 역류성 식도염을 의심할 수 있다.

 

단, 흉통 증상의 경우는 협심증이나 심근경색 등의 심장질환과 혼돈되기 싶다는 점에서 주의가 요구된다.

 

그 외에도 마른기침, 잦은 목쉼, 인후두 불편감 등의 비전형적인 증상을 보이는 경우가 있는데, 만성 기침 환자 중 역류성 식도염을 기침의 원인으로 갖고 있는 환자가 5~7%라고 되어 있으며, 천식과 역류성 식도염을 동시에 갖고 있는 사람에게 역류성 식도염 치료제를 투여하면 천식 증상도 같이 호전된다는 보고도 있다.

 

- 역류성 식도염의 위험인자에 대해

 

역류성 식도염의 위험인자로는 남자, 고령, 흡연, 고지방식이, 비만, 식도열공탈장 등이 있다. 이 가운데서 비만은 역류성 식도염의 주요 원인으로 꼽힌다.

 

최근 국내와 일본의 여러 연구에서 비만, 특히 복부비만이 역류성 식도염의 위험인자이며 고지혈증과 고혈압, 복부비만을 포함한 대사증후군이 역류성 식도염과 관련 된다고 보고하고 있다.

 

이는 우리나라를 포함한 아시아에서 나타나고 있는 식습관과 생활양식의 서구화, 그리고 비만인구 증가가 역류성 식도염의 유병률 증가와 관련이 있음을 시사하는 결과이다.

 

- 질환의 예방 및 치료를 위한 생활습관

 

위-식도역류성질환자에게 무엇보다 필요한 것은 생활습관의 변화다. 그렇다면 어떻게 생활습관을 바꿔야 할까?

 

▷ 정상체중을 유지하고 비만의 경우에는 체중을 줄여야 한다.

▷ 규칙적인 식사로 과식을 피한다.

▷ 식이요법으로는 하부식도 괄약근의 압력을 낮추는 기름진 음식, 술, 담배, 커피, 홍차, 박하, 초콜릿 등을 삼가는 것이 좋고, 단백질 식품을 충분히 섭취한다. 식도점막을 직접 자극하는 음식인 신과일 주스, 토마토, 콜라나 사이다 등 탄산음료도 삼가는 것이 좋다.

▷ 천천히 꼭꼭 씹어 먹으며 식사 도중에 물을 마시지 않는다.

▷ 변비는 복압을 높여 위산 역류를 일으키므로 섬유질이 풍부한 식품을 자주 섭취한다.

▷ 식사 시 반듯하게 앉아서 먹도록 하며 식후에 적어도 2~3시간 동안은 눕지 않는다.

▷ 취침 전 2시간 이내에는 음식을 멎지 않는 것이 좋다.

▷ 체위교정은 복압을 증가시키지 않도록 몸에 끼는 옷을 입지 말고, 일상생활 중 몸을 숙이는 행동은 피하는 것이 좋은데, 특히 24시간 식도 산도 검사 상 야간에 역류가 심한 환자나 식도 연동운동에 장애가 있는 환자는 취침 시 침대의 상체부분을 6~8인치 정도 올린 후 잠자리에 드는 것이 좋다.

 

 

자료제공 : 한국건강관리협회

              대구지부 건강검진센터 

              김옥동 원장   

검진문의 :대구지부  053)755-5385,                   http://daegu.kahp.or.kr

            대구북부 053)341-9010,                 http://gb.kahp.or.kr

 

 

 

 

 

경북e교육신문(koj4000@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상주고, 학업중단과 자살사..

경북교육청, 도내 초등학교..

나를 믿어야 꿈을 이룬다.

경북 서부권역 교육장 협의..

경북교육청 지방공무원 정..

이철우 도지사 경북도 내년..

“경북의 영광, 다시 재현..

학생 상담역량 강화를 위한..

청소년법제관 기본법제교육

4차 산업혁명, e-동행을 위..

소통과 공감을 위한 교육감과 대화의 시간 가져
화랑교육원 「2019 세계시민이해과정」 열어
안계초등학교 ‘2019학년도 Digital Learning Fair’개최
삶의 힘을 키우는 성주 다문화교육 실현!
영주선비도서관 이용자와 함께 하는 합동소방훈련 실시
호명초, 2019 물놀이 안전교육
제101회 전국체육대회 개최 확정
문경Wee센터, 초․중․고 14개교 대상 Wee..
의성초, ‘친구야 사랑해!’
드론 전문성 향상을 위한 드론 방제시연 실시
고고한 연꽃을 통해 인연의 끝을 생각하다
‘자녀동반 근무 환경(패밀리룸) 조성’
예천군 '2019 예천국제스마트폰영화제(7월 15일~9월 6..
안계중, 꿈․끼 탐색의 날 운영
약속과 규칙이 살아 있는 바람직한 학교 문화 조성
군위교육지원청! 내일을 job go
성창여고, 든든한 아침밥! 행복한 등굣길!
“정서적 위기학생에 대한 적극적인 개입방안 모색”
이제 안녕! 학교 폭력~
영주선비도서관, 다문화서비스 활성화 사업 이중 언어..
군위교육지원청, 2019 꿈찾기 진로캠프 실시
함께하는 희망교육!!
포항시학교운영위원장협의회장 1일 명예교육장 체험
꿈을 키우고 끼를 찾는 초․중학생 진로캠프 활동
구미도서관‘우리 동네 인문학’개강
부계초등학교 진로 전통문화 체험과 책 읽어주기 연수
‘ 꿈과 끼를 키워라’!
책 읽기의 즐거움과 생각하는 힘을 키우는 작가와의 ..
‘미세먼지 만큼 담배연기도 싫어요!!’
국제통용자격을 갖춘 특성화고 학생! 세계로 진출
상주고 기숙사 Me Too Steve Jobs 학술제 개최
포항고, 나태주 시인과 함께하는 꿈 축제 실시
나눔 톡톡(TalkTalk), 소프트웨어 교육 선도학교 운영..
경일고, ‘림코앙상블과 함께하는 청소년을 위한 클래..
“New-Start프로그램과 함께해요”
경상북도&한국원자력과 경주 감포지구에 혁신원자력기..
학업중단 및 학교폭력 예방을 위한‘수상스포츠 캠프
경북도, KT, 의성군 공동으로 경북형 IT특화지역 조성..
웅부중, 건강증진 중심학교로 거듭나다
성주교육지원청, 안전하고 건강한 여름방학 보내기 초..

방문자수
  전체: 74,840,972
  오늘: 1,495
경북교육신문 | 경상북도 의성군 다인면 삼분2길 224 | 전화 0707-123-3515 (054)861-0233 | 전화&팩스 (054)861-3623
회사소개 | 독자(후원)가입 | 사업영역 | 윤리(편집규약)강령 | 개인정보보호정책
인터넷신문 등록일 2012.9.14 | 등록번호 경북 아00231호 | 발행인:권오종 / 편집인:박후남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대근
Copyright by gbedu.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abcseoul@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