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2020-09-22 로그인 | 회원가입 | 회사소개 | 독자(후원)가입 | 윤리(편집규약)강령 | 기사제보 | 명예기자신청
 
교육뉴스
전국교육
경북교육
지역교육
직속기관
학교뉴스
교육가족
사설기관
기획취재
일반뉴스
문화/예술
정치/경제
스포츠
지역뉴스
경상북도
경산시
경주시
고령군
구미시
군위군
김천시
문경시
봉화군
상주시
성주군
안동시
영덕군
영양군
영주시
영천시
예천군
울릉군
울진군
의성군
청도군
청송군
칠곡군
포항시
오피니언
사설칼럼
지식정보
건강과생활
한권의 책
기자수첩
인사이드
화제의 인물
학교탐방
관광/여행
2015-09-30 오후 7:19:13 입력 뉴스 > 건강과생활

‘역류성 식도염’ 바로 알기!!
[건강상식] 한국건강관리협회 대구시지부



fiogf49gjkf0d
fiogf49gjkf0d

60대 자영업자 A씨는 언제부턴가 식사를 하고 나면 씁쓰름한 신물이 식도를 역류해 올라왔다.

 

어떤 때는 음식물이 넘어와 되새김질을 하기도 했다. 상복부가 쓰리고 가슴 통증이 생겨 병원을 찾아 검사한 결과 ‘역류성 식도염’ 진단을 받았다.

 

역류성 식도염은 잘못된 식습관에서 비롯되기도 하지만 A씨처럼 나이가 지긋한 경우엔 위 괄약근 조직이 약해져 나타난 것일 수 있다.

 

한국건강관리협회대구지부 건강검진센터(원장 김옥동)에서 역류성 식도염에 대해 알아보기로 한다.

 

 

- 역류성 식도염은 어떤 질환인가?

 

역류성 식도염은 위의 내용물이 식도로 역류해서 삶의 질을 떨어뜨리고 식도 손상까지 유발하는 질환이다.

 

위와 식도 사이에는 괄약근이라고 하는 것이 있어 위 속의 내용물이 식도로 올라오는 것을 막아 주는 조임쇠 역할을 하는데, 정상적인 경우엔 이 괄약근의 역할로 위의 내용물이 식도로 역류하지 않는다.

 

그러나 괄약근의 조절기능 약화로 경계 부위가 완전히 닫혀 있지 않은 경우엔 위의 내용물이나 위산이 식도로 역류함으로써 이에 따른 불편감을 호소하게 된다.

 

그리고 이 같은 역류의 과정이 반복되어 식도 점막이 위산에 과다하게 노출될 경우 식도염뿐만 아니라 식도궤양과 식도협착이 일어날 수 있다.

 

- 역류성 식도염의 주된 증상은?

 

전형적인 증상은 속 쓰림과 산 역류이며, 갑작스럽게 또는 점차적으로 신트림을 하거나, 입안으로 신물이 넘어오거나, 음식물을 삼키기 힘들고 삼키려고 하면 통증이 있거나, 가슴부위에 타는 듯한 느낌(가슴앓이, 흉통)이 있을 때 역류성 식도염을 의심할 수 있다.

 

단, 흉통 증상의 경우는 협심증이나 심근경색 등의 심장질환과 혼돈되기 싶다는 점에서 주의가 요구된다.

 

그 외에도 마른기침, 잦은 목쉼, 인후두 불편감 등의 비전형적인 증상을 보이는 경우가 있는데, 만성 기침 환자 중 역류성 식도염을 기침의 원인으로 갖고 있는 환자가 5~7%라고 되어 있으며, 천식과 역류성 식도염을 동시에 갖고 있는 사람에게 역류성 식도염 치료제를 투여하면 천식 증상도 같이 호전된다는 보고도 있다.

 

- 역류성 식도염의 위험인자에 대해

 

역류성 식도염의 위험인자로는 남자, 고령, 흡연, 고지방식이, 비만, 식도열공탈장 등이 있다. 이 가운데서 비만은 역류성 식도염의 주요 원인으로 꼽힌다.

 

최근 국내와 일본의 여러 연구에서 비만, 특히 복부비만이 역류성 식도염의 위험인자이며 고지혈증과 고혈압, 복부비만을 포함한 대사증후군이 역류성 식도염과 관련 된다고 보고하고 있다.

 

이는 우리나라를 포함한 아시아에서 나타나고 있는 식습관과 생활양식의 서구화, 그리고 비만인구 증가가 역류성 식도염의 유병률 증가와 관련이 있음을 시사하는 결과이다.

 

- 질환의 예방 및 치료를 위한 생활습관

 

위-식도역류성질환자에게 무엇보다 필요한 것은 생활습관의 변화다. 그렇다면 어떻게 생활습관을 바꿔야 할까?

 

▷ 정상체중을 유지하고 비만의 경우에는 체중을 줄여야 한다.

▷ 규칙적인 식사로 과식을 피한다.

▷ 식이요법으로는 하부식도 괄약근의 압력을 낮추는 기름진 음식, 술, 담배, 커피, 홍차, 박하, 초콜릿 등을 삼가는 것이 좋고, 단백질 식품을 충분히 섭취한다. 식도점막을 직접 자극하는 음식인 신과일 주스, 토마토, 콜라나 사이다 등 탄산음료도 삼가는 것이 좋다.

▷ 천천히 꼭꼭 씹어 먹으며 식사 도중에 물을 마시지 않는다.

▷ 변비는 복압을 높여 위산 역류를 일으키므로 섬유질이 풍부한 식품을 자주 섭취한다.

▷ 식사 시 반듯하게 앉아서 먹도록 하며 식후에 적어도 2~3시간 동안은 눕지 않는다.

▷ 취침 전 2시간 이내에는 음식을 멎지 않는 것이 좋다.

▷ 체위교정은 복압을 증가시키지 않도록 몸에 끼는 옷을 입지 말고, 일상생활 중 몸을 숙이는 행동은 피하는 것이 좋은데, 특히 24시간 식도 산도 검사 상 야간에 역류가 심한 환자나 식도 연동운동에 장애가 있는 환자는 취침 시 침대의 상체부분을 6~8인치 정도 올린 후 잠자리에 드는 것이 좋다.

 

 

자료제공 : 한국건강관리협회

              대구지부 건강검진센터 

              김옥동 원장   

검진문의 :대구지부  053)755-5385,                   http://daegu.kahp.or.kr

            대구북부 053)341-9010,                 http://gb.kahp.or.kr

 

 

 

 

 

경북e교육신문(koj4000@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경북교육청, 학부모회 활성..

군위중 자유학년제 꿈찾기..

상큼한 바람과 산에서 바다..

봉화교육지원청,「봉화 독..

경북교육청, 정보격차 낮..

칠곡교육지원청, 중학교군(..

상주도서관, 성인문해교육..

행복 의성교육을 위한 힘찬..

안동여자고등학교 테니스부..

(가칭)경북소프트웨어고등..

상큼한 바람과 산에서 바다를 만난다
안전한 학교 ! 안전한 봉화 !
의성안전체험관 개관준비 착착!
안계초, 방과후학교 진로교육 개강
김천교육지원청, ‘배움의 기초인 한글과 문해력을 통..
경북교육청, 실시간 쌍방향 수업 점진적 확대
안동서, 기동형 학교폭력 예방 캠페인 ‘으라차車’ 시행
안동 영문고 야구부 3년 연속 프로야구 지명선수 배출
경북교육청, 제55회 전국기능경기대회 종합 우승
작은 정성 삶의 힘이 되어
은평초, 친구야 사랑한데이
(가칭)경북소프트웨어고등학교 온라인 입학 설명회 개최
성주교육지원청, 상담 전문성 신장을 위한 전문상담인..
경북교육청, 지방공무원 임용시험 최종합격자 발표
코로나19 방역수칙 잘 지키며 2학기 학사운영도 충실히
군위중 오케스트라 동아리 경북도교육청 우수 동아리 선정
상주도서관, 온라인 강의를 위한 강사교육 실시
구미교육지원청, 직원 도서 기증 및 순회문고 도서 대..
율곡초, 가족과 함께하는 안심공기 숨 챌린지 실시
포항여고‘환동해권의 새로운 미래학교로 만든다’
안동지역인재 양성을 위한 장학금기부
안계초, 아동 성교육 및 성폭력 예방교육 실시
경북교육청, 학부모회 활성화 지원
안동여자고등학교 테니스부! 다시 날아오르다!
행복 의성교육을 위한 힘찬 첫 걸음
봉화교육지원청,「봉화 독립운동이야기」 교재로 엮어내..
칠곡교육지원청, 중학교군(구) 조정위원회 개최
군위중 자유학년제 꿈찾기 진로탐색활동 실시
상주도서관, 성인문해교육 학습꾸러미 선물
경북교육청, 정보격차 낮추고↓ 학습력 높이고↑
경북교육청, STEAM 교육 활성화에 선도적 역할
상주도서관, 읽고 싶은 책, 안심하고 빌리러 가자
예천교육지원청 , 권혜자 교육지원과장 부임!
성주교육지원청, 초등학생 꿈 찾기 진로캠프‘뜨거운 ..
청소년의 마음을 들여다보아요!
의성남부초 다목적 강당‘금빛관’개관
경북교육청, ‘도전! 성취프로그램’ 적극 펼쳐
수능 D-100일! 대입 학습전략‘이렇게 준비하자’
대창고, 코로나 극복을 위한 나눔봉사 기부활동 실시
영재캠프에서 다양하고 심화된 경험을...

방문자수
  전체: 93,343,601
  오늘: 26,773
경북교육신문 | 경상북도 의성군 다인면 삼분2길 224 | 전화 0707-123-3515 (054)861-0233 | 전화&팩스 (054)861-3623
회사소개 | 독자(후원)가입 | 사업영역 | 윤리(편집규약)강령 | 개인정보보호정책
인터넷신문 등록일 2012.9.14 | 등록번호 경북 아00231호 | 발행인:권오종 / 편집인:박후남 | 청소년보호책임자 권대근
Copyright by gbedu.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abcseoul@naver.com